정의당 좌파, 중앙을 과감하게 지역을 단단하게

이효성(정의당 춘천시위원회 당원) 정의당 6기 집행부가 들어선 지 3개월이 지났다. 정의당 6기 동시당직선거에서 당원들은 ‘과감하게 단단하게’라는 슬로건을 들고나온 김종철 후보를 당대표로 선택했다. 부대표로는 같은 슬로건을 가지고 나온 김윤기 후보를 부대표후보 중 가장 많은 표로 선택했다. 이번 당직선거는 당이 과감한 정치…